기록컬렉션

× 기록컬렉션은 부산 지역의 역사와 관련하여 그동안 수집하고 기증받은 다양한 기록들을 기록 유형별로 컬렉션으로 구성한 것입니다.
유형별로 어떤 기록이 들어 있는지 궁금하신 분들은 아래의 컬렉션 링크들 중 원하시는 링크를 클릭해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시민 여러분께서 기증하신 기록이 등록되어 있지 않거나 기록 내용에 문제가 있는 경우엔 언제든 아카이브 담당자에게 문의 부탁드립니다.

신창동 일본인 거리 3건

신창동은 숙종 4년(1678) 두모포왜관에서 이건한 초량왜관이 고종 13년(1876) 강화도조약이 체결될 때까지 198년동안이나 존속하였고, 그 이후 일본인 전관거류지로 계속 존속하였다. 초량왜관의 주요 건물은 조선정부에서 지어준 동관과 서관으로 갈라져 있었으며, 동관은 광복동과 동광동 쪽이고, 서관은 신창동과 창선동 쪽이었다.1914년 부산부 관할구역에 보면 신창동은 서정(西町)으로 그 명칭이 이름지어졌다. 이곳은 일본인의 주택가와 상가가 들어서 있었던 곳이다. 광복 이후인 1947년 7월 일제식 동명개칭 때 서정을 신창동으로 개칭하였다. 1956년 7월 시조례로 법정동인 신창동을 행정동인 광복동에 편입시켜 관할하여 오늘에 이르고 있다.



1910년대 말 중구 신창동 일본인 거리 전경 [사진] [건]…

사진 아래의 건물은 현재 광일초등학교이다. 김재승…
용두산에서 본 중구 신창동 일본인 주택가 [사진]…

사진 좌측 하단의 3층 건물이 부산 상품전시관 건물로,…
신창동 일본인 거리 [사진] [건] (1910년대 말)

부산광역시 중구 신창동에 있었던 일본인 거리 전경이다.…